네이버톡톡 전화문의

메뉴 건너뛰기

  • 카메라등 이용죄
  • 2021,07,09
    결과
    무혐의 처분

28.jpg

 

29.jpg

1. 사건의 특징

 

이 사례의 의뢰인은 공무원 신분이라 절대 벌금 이상의 형을 받으면 안되는 상황이었습니다. 의뢰인은 친구들과 기분 좋게 술을 마시고 남녀 공용 화장실의 여성용 칸에 들어가 성적 욕망을 위해 자신의 휴대폰 녹음기능을 켜 두고 나온뒤, 몇 시간 후에 다시 휴대폰을 찾으러 화장실 여성용 칸에 들어갔습니다. '성적목적다중이용장소침입죄' 혐의로 현장에서 체포되었고 경찰에서 이미 혐의를 모두 인정한 후에 저희 선율 변호사를 찾아 온 상황이라 접근하기 쉽지 않았습니다.

 

 

2. 변호인의 조력

 

신혁범, 남성진 대표변호사는 이 사안에서 전략적으로 대응할 구체적 계획을 세웠고, 의뢰인이 이미 경찰 초기 진술에서 혐의를 인정했던 부분을 모두 부인하는 내용의 추가 진술을 만들어 의뢰인과 함께 검찰 조사에 동석했습니다. 실제 의뢰인은 여자 용변칸에 들어간 사실이 있으나 법률사무소 선율 변호사의 조력으로 법률 검토를 통해 당시의 공공장소 침입이 성적 목적이 없었음을 철저하게 입증했습니다.

 

 

3. 결과

 

결국  의뢰인은 혐의없음(증거불충분) 불기소 결정을 받게되어 공무원 신분에 지장을 주지 않았습니다.

 

 

4. 사건 담당 변호사

남성진.jpg신혁범.jpg배희정.jpg염수진.png정현실.jpg

 

 

 

 

 

 

번호 분류 제목 날짜
27 카메라등 이용죄 [카찰죄] 카메라등이용촬영죄 증거 영상 수십개 피해자 다수 - 집행유예 [2020년 09월]
집행유예
2021.07.09
26 성매매 [성매매알선] 혐의 추징금 5400만원 → 1100만원 감액 성공
추징금 감액
2021.07.09
25 성매매 [강간+성매매] 미성년자 아청법 오피스텔 성매매 강간 무혐의처분 [2020년 07월]
무혐의 처분
2021.07.09
24 카메라등 이용죄 [카찰죄] 지하철 카메라등이용촬영죄 합의없이 벌금형 신상공개 면제 [2020년 07월]
벌금형
2021.07.09
23 강제추행 [강제추행] 이태원 클럽 바에서 만난 여성 강제추행 불기소처분 [2020년 08월]
기소유예
2021.07.09
카메라등 이용죄 [성적목적다중이용장소침입] 공무원 신분 여자화장실에서 휴대폰 녹음한 의뢰인 무혐의 사례 [2020년 06월]
무혐의 처분
2021.07.09
21 강제추행 [강제추행] 미성년자 아청법 강제추행 재범 집행유예 [2020년 05월]
집행유예
2021.07.09
20 강간 [준강간] 채팅어플로 만난 미성년자 강간 혐의(정액 DNA발견) - 무혐의 처분(불기소) [2020년 05월]
불기소
2021.07.09
19 성매매 [성매매] 성매매, 성매수 (장부5회) 불기소처분 [2020년 01월]
기소유예
2021.07.09
18 강간 [학교폭력]징계(전학)조치 집행정지
집행정지
2021.07.09
17 강제추행 [강제추행] 종업원 엉덩이를 만져 혐의를 받은 의뢰인 사례
기소유예
2021.07.09
16 카메라등 이용죄 [카찰죄+음란물유포] 인터넷 사이트에 자신의 성기 사진을 올렸던 의뢰인 사례
무죄
2021.07.09
15 강제추행 [강제추행] 매장 직원을 강제추행한 혐의를 받은 의뢰인 사례
불기소처분
2021.07.09
14 카메라등 이용죄 [카찰죄+성적목적다중이용장소침입] 카찰 현행범으로 체포되었던 의뢰인 사례
기소유예
2021.07.09
13 성매매 [성매매] 성매매장부 기재 5회 성매매 기소유예
기소유예
2021.07.09
12 카메라등 이용죄 [카찰죄 미수] 공용화장실 카메라등이용촬영 및 성적목적다중이용장소침입
기소유예
2021.07.09
11 강제추행 [준강제추행] 수면 중인 의뢰인을 준강제추행한 가해자 유죄
피해자보호
2021.07.09
10 강간 [준강간] 가해학생 전학조치 집행정지, 가해학생 준강간 혐의없음
집행정지,혐의없음
2021.07.09
9 강간 [장애인강간죄] 항소심에서 담당한 의뢰인, 장애인강간죄 무죄
무죄
2021.07.09
8 카메라등 이용죄 [카찰죄+성적목적다중이용장소침입] 여자화장실에 들어가 몰카 촬영한 의뢰인 사례
기소유예
2021.07.09